default_setNet1_2

복지부, 비만예방의 날 기념식 개최

기사승인 2017.10.10  12:01:40

공유
default_news_ad1

- High-Five 2017 건강한 습관으로 가벼워지세요!

   
 
보건복지부는 비만 예방·관리의 필요성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확산시키고 건강생활실천을 위한 분위기 조성을 위해 11일 오후 2시 서울시청에서 ‘비만예방의 날 기념식’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의 주제는 ‘High-Five 2017 건강한 습관으로 가벼워지세요!’로, 하루하루의 건강한 습관이 우리의 건강을 지키고 비만을 예방한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High-Five’는 비만 예방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개인, 가정, 학교, 지역사회, 정부 등의 5개 주체가 함께하는 노력이 필요하다는 의미이다.

우리나라는 성인 비만율은 서구 국가들에 비해 낮은 수준이지만, 아동·청소년의 비만율은 16.5%로 6명 중 1명은 비만인 것으로 나타나고 있으며, 최근 10년 동안 늘어나는 추세이다.

이는 먹거리가 풍족한 환경과 생활의 편리함, 바쁜 일상 등으로 신체활동을 할 기회가 줄어들고 있어 건강한 생활습관을 실천하기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기 때문이다.

전국 초중고등학생 건강검사 결과 분석에 따르면(교육부, 2017), ‘주 1회 이상 음료수 섭취율’과 ‘주 1회 이상 패스트푸드 섭취율‘은 최근 3년간 증가하고 있고, ‘우유·유제품 매일 섭취율‘은 오히려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청소년 건강행태온라인조사에 따르면, ‘하루 60분, 주 5일 이상 신체활동 실천율’은 2016년 18.8%에 그치고 있고, 고등학교 여학생의 경우 5.3%로 매우 낮은 수준에 있다.

이번 기념식에서는 비만 예방의 날 유공자 표창과 함께, 건강한 다이어트 성공 사례(개그우먼 권미진), 학교에서의 우수 비만 예방사업 사례(신제주초등학교), 아동 비만프로그램 운영 결과(한국건강증진개발원) 등을 발표한다.

또한, 11일을 시작으로 10월 말까지 비만 예방의 날 홍보 기간으로 정하고, 전국 지자체에서 동일한 슬로건 하에 다양한 캠페인을 추진할 예정이다.

홍보 기간에는 걷기 등 신체활동을 독려하고, 음료 대신 물 마시기, 계단이용하기 등 일상생활 속 비만예방 실천법을 알린다.

조충연 기자 dw@doctorw.co.kr

<저작권자 © 닥터더블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