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패류독소 초과 해역 1곳 채취 금지 해제

기사승인 2018.04.19  16:26:51

공유
default_news_ad1

- 마비성 패류독소 기준치 초과 사실 확인된, 유통 ‘가리비’ 1건 검출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해양수산부는 기존의 40개 패류독소 기준 초과 해역 중 기준치 이하로 내려간 1곳에 대해 패류 채취 금지 조치를 해제했다고 밝혔다.

해수부 국립수산과학원 조사 결과에 따라 18일 기준 패류독소 기준치(0.8㎎/㎏ 이하) 초과 지점 40곳 중 1개 지점인 통영시 산양읍 오비도 해역에 대한 패류 채취금지가 해제됐다.

또한, 식약처와 해수부는 경남 고성군 자란만 해역에서 채취‧출하돼 전남 해남군에 있는 해남농협마트에서 16일 판매된 ‘가리비’에서 마비성 패류독소 기준치 초과 사실이 확인돼 회수‧폐기 조치중이다.

식약처는 지자체와 함께 해당 제품의 유통경로를 파악하고 있으며, 해수부는 생산 해역에 대한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식약처와 해수부는 생산 해역의 패류독소 조사 및 유통단계 수거 검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해역별 패류독소 발생 현황과 품종별 검사결과 등을 홈페이지에 게시해 알리고 있다.

올해는 패류독소의 발생 시기 및 확산 속도가 예년에 비해 특히 빠르게 나타나고 있어 패류독소가 소멸할 때까지 패류 등 섭취에 각별히 주의하고, 해안가에서 자연산 패류를 직접 채취해 섭취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조충연 기자 dw@doctorw.co.kr

<저작권자 © 닥터더블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