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울 보건의료 상생협의회 열려

기사승인 2018.10.11  17:56:27

공유
default_news_ad1

- 건보공단 김용익 이사장 참석, ‘문재인케어 선언 그 후 1년, 성과와 과제’ 논의

   
 
국민건강보험공단은 11일 2018년 제3차 서울보건의료 상생협의회(회장 건보공단 서울지역본부장 진종오)에 김용익 이사장이 참석해 ‘문재인케어 선언 그 후 1년, 성과와 과제’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시민소비자단체는 보장성 확대 정책에 대해 환영하지만 급여 지출 증가로 인한 재정 불안정 및 정부 지원금 과소 지원에 대해 공단의 적극적인 역할을 주문했고, 공급자단체는 서울의약단체장들은 적정수가와 적정급여, 대형병원 쏠림현상, 간호간병통합서비스 간호사 인력난 등에 대해 문제 제기와 함께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

김용익 이사장은 “문재인 케어는 온갖 걱정으로 쉴 날이 없는 국민들에게 병원비 걱정 하나를 완전히 덜어주기 위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정책으로 첫 1년, 의료계를 비롯한 이해 관계자들의 우려가 있었지만 국민부담이 큰 선택진료비 및 2~3인용 상급병실료 폐지, 상복부 초음파검사, 뇌혈관질환 MRI 보험 적용 등 당초 계획대로 비급여의 급여 전환이 성공적으로 되고 있다”고 평가하면서, “앞으로 많은 난관이 있겠지만 여기 모인 보건의료분야를 대표하는 상생협의회 위원들과 소통채널을 구축해 국민들이 기대하는 보장성 강화정책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강조했다.

조충연 기자 dw@doctorw.co.kr

<저작권자 © 닥터더블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