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산 센트럴병원 개원, 진료 시작

기사승인 2019.03.28  17:49:34

공유
default_news_ad1

- 정일권 병원장 “환자 중심의 올바른 진료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

   
 
   
 

부산 의료법인 신생의료재단 센트럴병원(병원장 정일권)이 27일부터 본격적인 환자 진료에 들어갔다.

센트럴병원은 부산 북구 덕천동에 있으며, 지하 2층 지상 12층 규모로 연면적 1만2350㎡에 204병상을 갖췄다. 척추·관절·내과 중심 병원을 표방하고 있으며, 의료진은 정형외과 전문의 7명, 마취통증의학과 전문의 2명, 내과 전문의 2명, 신경과 전문의 1명, 영상의학과 전문의 1명, 치과 전문의 1명으로 구성돼 있다.

또한 척추센터, 관절센터, 내시경센터, 24시간 외상치료센터 등 전문 진료센터를 운영하며, 최근 발효된 의료법, 환자안전법 등에 맞춰 병실은 4인실과 1인실로 구성했고, 전 병동을 간호·간병 통합서비스로 운영한다.

정일권 병원장은 “환자 중심의 올바른 진료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지역사회 발전과 사회공헌활동에도 앞장서는 신뢰받는 병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센트럴병원은 4월 6일 오후2시 내외빈 300여명을 모시고 개원식을 가질 예정이다.

조충연 기자 dw@doctorw.co.kr

<저작권자 © 닥터더블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