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유비케어, 1분기 영업이익 31억원… 전년 동기比 126.8% 상승

기사승인 2019.04.19  18:01:52

공유
default_news_ad1

- 매출액 258억원(25.1%↑), 순이익 22억원(123.8%↑)

유비케어(032620, 대표이사 이상경)가 19일 잠정실적 공시를 통해 2019년 1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유비케어의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실적은 매출액 258억5260만원, 영업이익 31억1892만원, 순이익 22억743만원이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25.1% 올랐으며,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126.8%, 123.8%의 증가폭을 기록했다.

회사 관계자는 "요양∙한방병원 전문 EMR 업체 인수를 통한 사업 시너지 및 매출 규모 확대, 병∙의원 및 약국 EMR 플랫폼에 다양한 추가 서비스를 적용한 부가사업의 성장효과 등이 이번 호실적을 견인했다"면서 "특히 부가사업 아이템의 보급률을 높이는 데 주력한 것이 주효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작년 의료기기 유통 사업 부분에서 병∙의원, 약국 등 각 진료환경을 고려한 맞춤형 브랜드 라인업을 출시한 효과가 올해 실적에 발현돼 실적 상승세를 뒷받침했다"며 "X-ray, C-arm(투시조영장비) 등은 2배의 매출 성장률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회사는 올해 의료 헬스케어 업계의 데이터 공급자와 소비자 간의 통합 데이터와 알고리즘을 확보하고, 이와 관련한 핵심 플랫폼 및 서비스 사업이 이뤄질 수 있는 상황 및 환경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EMR 패키지 상품 출시 △의료기기 유통채널 및 제품 라인업, 리커링 사업 확대 △에버헬스 다이렉트 사업 확대 △클라우드 EMR 출시 등을 통해 각 사업 부문별로 경쟁력을 강화하면서 실적 규모와 기업 가치를 끌어올린다는 전략이다.

조충연 기자 dw@doctorw.co.kr

<저작권자 © 닥터더블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