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자생한방병원, 전국 각지서 사회공헌활동 전개

기사승인 2019.04.25  15:26:24

공유
default_news_ad1

- 강남·분당·대전·광주 자생한방병원, 지역 고령 근골격계 환자 찾아 한방 진료

자생한방병원은 24일부터 26일까지 전국 각지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강남·분당·대전·광주 자생한방병원이 참여하는 이번 의료봉사에는 총 40여명의 의료진과 임직원이 300여명의 고령 근골격계 질환자들의 척추·관절 건강을 돌봤다.

이번 봉사활동은 24일 광주자생한방병원(병원장 염승철)의 광주시 서구에 있는 광천사랑숲경로당, 진성아파트경로당 방문으로 시작됐다. 25일에는 강남자생한방병원(병원장 이진호)과 분당자생한방병원(병원장 김동우)이 강남구 방죽1시니어센터와 성남시 수정구 수정노인종합복지관을 각각 찾았다. 26일에는 대전자생한방병원(병원장 김영익)이 대전시 중구 서대전농협 본점에서 모내기철을 앞둔 고령 농업인과 독거노인들을 돌볼 예정이다.

자생한방병원은 이러한 한방 의료봉사 활동이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으로 이어져 꾸준히 환자들의 건강을 돌볼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강남·광주자생한방병원은 지역 보건소와 함께 매월 2회씩 인근 경로당을 순회하며 한방 의료봉사를 실시 중이며, 분당자생한방병원도 수정노인종합복지관과 의료지원 협약을 체결하고 격월마다 복지관을 방문한다. 대전자생한방병원은 서대전농협과 자매결연을 맺은 것을 계기로 2014년부터 정기적으로 지역 주민들의 건강을 관리하고 있다.

   
 

한편, 청주자생한방병원은 25일 ‘청주자생봉사단 창립총회’를 개최했다. 지역 주민들의 참여로 조직된 청주자생봉사단은 청주자생한방병원, 자생의료재단 사회공헌실과 함께 한방 의료봉사, 무료급식, 자선 바자회, 김장 담그기 등 다양한 공헌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조충연 기자 dw@doctorw.co.kr

<저작권자 © 닥터더블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