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원제약, 짜 먹는 정맥순환제 뉴베인액 출시

기사승인 2020.07.28  12:24:39

공유
default_news_ad1

- 짜 먹는 파우치 형태의 액상 제품으로 빠른 효과, 1일 1포로 정맥순환, 림프순환, 혈행 개선을 한 번에

   
 

대원제약(대표 백승열)은 신제품 정맥순환제 뉴베인액을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뉴베인액은 트록세루틴 3,500mg의 고함량 제품이며 액상으로 돼 있어 효과가 빠르다는 장점이 있다.

주성분인 트록세루틴은 회화나무에서 유래한 성분으로 디오스민, 루틴, 헤스페리딘 등과 함께 플라보노이드 화합물로서 이들을 통칭해 비타민P라고도 한다.

장시간 앉아 있거나 서 있는 경우 정맥의 탄력성이 줄어들고 판막이 약해져 혈액이 역류하게 되면 하지 부종이나 통증, 하지정맥류, 정맥염 등이 생기기 쉬운데, 뉴베인액은 정맥 혈관의 투과성과 탄력성을 회복시켜 이러한 증상을 완화해 준다.

특히, 다른 정맥순환제 성분들과 달리 혈관벽을 튼튼하게 해주는 기전 외에도 혈액의 점도를 낮춰 혈행을 개선하고 림프 순환을 원활하게 해 얼굴이나 다리, 손, 발 등의 부종을 개선하는 데에도 효과적이다.

또한, 대원제약만의 특화된 액상 파우치 기술이 적용돼 휴대, 복용, 보관이 편리한 스틱형 액상 파우치 제품이다. 짜 먹는 타입으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복용할 수 있다.

대원제약 관계자는 “장시간 서 있거나 앉아 있는 생활 패턴, 식습관의 변화, 혈액 순환이 원활하지 않은 옷차림 등으로 인해 기존 중장년층 환자들에 비해 젊은 층의 환자들도 빠르게 늘고 있다“며, “ 뉴베인액은 남녀노소 누구나 1일 1포만으로 정맥 순환을 쉽게 관리할 수 있는 제품“이라고 말했다.

조충연 기자 dw@doctorw.co.kr

<저작권자 © 닥터더블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