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러시아 국부펀드-지엘라파, 한국서 스푸트니크 V 백신 생산 합의

기사승인 2020.11.13  15:15:06

공유
default_news_ad1

- 1억5천만 회분 이상 생산, 전세계 공급

러시아 국부펀드(Russian Direct Investment Fund, 이하 RDIF)와 한국의 바이오테크 기업 지엘라파(GL Rapha, 자회사 한국코러스 포함)가 코로나 바이러스 백신으로 등록된 스푸트니크 V(Sputnik V) 백신을 한국에서 연간 1억5천만 회분 이상 생산하는데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양사는 12월 스푸트니크 V 백신 생산을 시작해 2021년 1월 스푸트니크 V를 출시하고 전세계에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러시아에서 실시한 스푸트니크 V 백신 3상 임상의 1차 중간 분석에 따르면 20건의 코로나19 확진 사례 중 백신 접종을 받은 군과 위약을 투여받은 군을 비교한 결과 코로나 바이러스에 대해 92%의 효과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러시아에서 현재 40,000명의 지원자가 이중 눈가림, 무작위 분류, 플라시보 대조 시험으로 이루어진 3상 임상에 참여하고 있으며, 이 가운데 20,000명 이상이 스푸트니크 V 1차 접종을 마쳤고 16,000명 이상이 2차 접종까지 마쳤다.

전세계 50개 이상의 국가에서 약 12억 회분 이상의 스푸트니크 V 백신 공급 요청이 있었으며, 해당 백신은 한국, 인도, 브라질, 중국 등에서 RDIF 글로벌 파트너들이 생산할 예정이다. RDIF는 이들 파트너와의 기존 계약을 통해 연간 약 5억 회분의 스푸트니크 V가 러시아 외 국가에서 생산 가능하며, 해외에서의 생산 능력 증대를 위해 다수의 국가 및 기업의 추가 요청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RDIF의 CEO 키릴 드미트리예프(Kirill Dmitriev)는 "스푸트니크 V는 인간 아데노바이러스(adenoviral) 벡터플랫폼 기반의 안전하고 효과적인 백신이다. 코로나 팬데믹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더 많은 국가들이 인간 아데노바이러스 벡터 플랫폼을 인지하고 있으며, 해당 백신을 국가 백신 포트폴리오에 포함시킬 계획이다. 러시아 연방에서 진행한 스푸트니크 V의 3상 임상시험에 대한 1차 중간 데이터 분석 결과 백신은 92%의 효능을 입증했다. 이제 국제 협력 및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글로벌 수요에 맞춰 스푸트니크 V 백신을 충분히 생산하는 것이 중요하다. 파트너사인 지엘라파의 협력과 공동 노력에 감사한다"고 밝혔다.

조충연 기자 dw@doctorw.co.kr

<저작권자 © 닥터더블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